민영의료보험|통합보험|건강보험|암보험|C I 보험|실버보험
암은 우리나라 국민의 사망원인 중 1등을 차지할 만큼 발병률이 높은 질병입니다. 보건복지부에 따르면 평균수명까지 생존 시 남자의 경우는 3명 중 1명, 여자의 경우는 4명 중 1명이 암에 걸린다고 합니다. 암발생률 역시 매년 꾸준히 증가하고 있지만, 현대 의료과학기술의 발전으로 암발병 후의 생존율 역시 상승하고 있습니다. 때문에 문제는 치료비입니다. 암으로 인한 치료와 수술 및 입원 등에 드는 비용이 상당히 크며, 일반적인 가정에서는 가족 중 한 명이라도 암에 걸리게 되면 가계에 큰 부담이 됩니다. 이런 경우를 대비해 필요한 것이 바로 암보험입니다.

암보험은 진단 시 고액의 진단금을 지급하거나 암치료 시 발생하는 수술, 입원 등 제반 치료비를 보장하는 상품입니다. 암보험은 상품 자체를 특화한 보험상품도 있지만, 종신보험·건강보험 등을 가입하면서 특약으로 암보장을 받는 경우도 많습니다.

암보험은 회사별 상품에 따라 차이가 있을 수 있지만 일반적으로 암 발생 시 진단자금을 지급하고 그 후에 수술자금, 입원비 등 종합적인 치료자금을 지급하는 종합형과 진단 시 고액의 치료자금을 한 번에 지급하는 진단형 등 두 종류로 나뉩니다. 종합형은 예전부터 판매되었던 상품으로, 진단 시 1회의 진단자금뿐만 아니라, 암 치료로 인한 수술과 입원 때마다 계속해서 보험금을 지급하는 상품입니다. 반면 진단형은 진단, 수술, 입원 등의 모든 치료자금을 감안해서 암 진단 시 한꺼번에 지급하는 상품으로, 최근 들어 많이 판매되고 있습니다.

진단형은 먼저 암의 종류에 대한 구분 없이 모든 암에 대해 진단자금을 지급하는 상품, 또는 치료비가 많이 들어가는 고액암과 일반암으로 구분해 지급하는 상품, 두 가지로 나뉩니다. 보험사에 따라 암의 진단 시 최고 8,000만원까지 일시에 지급하는 상품도 있으며, 고액암 진단 시 1억원을 보장하고 기타 일반암 진단 시에는 5,000만원을 지급하는 상품도 있습니다. 따라서 암보험에 가입할 때는 다음과 같이 보장 범위와 보험료 수준, 보험사의 안전성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해 다음과 같이 판단해야 합니다.

1. 암보험 가입 시 이미 가입해 둔 보험상품에 대한 현황을 파악합니다.
예전에 가입해 둔 암보험은 60세 이전 보장이 대부분이고, 보장금액 또한 1,000만∼2,000만원 정도로 낮은 편입니다. 따라서 보다 완벽하게 암에 대비하려면 보장기간을 80세까지 연장하는게 좋습니다. 우리나라 암발생은 70대 이후에도 많이 일어나기 때문입니다.

2. 진단형과 종합형 중 본인에게 적합한 상품을 잘 골라야 합니다.
일반적인 암에 대한 보장을 받으려면 4,000만원 정도를 받을 수 있는 진단형에 가입하는 것이 적당하지만, 고액암 등 치료 기간이 길고 수술·입원 등이 많이 발생하는 암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보장을 받으려면 종합형 가입이 유리합니다.

3. 가족력(Family History) 등으로 어느 특정암이나 고액암의 발생비율이 높다면 일반적인 암보장보다는 특정암, 고액암을 집중 보장하는 상품을 선택하는 것이 효과적입니다.

4. 종합형을 선택할 땐 수술 시의 지급 조건을 확인해야 합니다.
종합형중에는 수술 시 매회 같은 금액을 지급하는 상품이 있는가 하면, 처음 수술 시에는 많은 금액을 지급하고 2회부터는 금액을 줄여 지급하는 상품도 있기 때문입니다.

5. 암보험은 하루라도 빨리 가입하는 게 좋습니다.
그 이유는 상대적인 연령이 낮아져서 보험료가 저렴하기도 하지만, 이보다는 가입 즉시부터 암에 대한 보장을 받는 것이 아니라 가입 후 90일이 지나야 보장 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또한 최근에 암에 대한 보험금 지급액이 급증하면서 보험사에서 암보험에 대한 판매를 중지하거나 암에 대한 보장금액 또는 보장기간을 축소하고 있는 추세입니다. 따라서 암보험 가입은 빠를수록 좋습니다.